여수솔샘교회 오신분들을 사랑합니다.




이름: 감꽃
2008/5/3(토)
조회: 3390
기도(4/20)  
자연의 빛깔로 우리에게 오시는 주님,
이렇게 맑은 일기 속에 저희를 불러 모아주시고
예배 드리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꽃이 진 자리마다 연초록 잎이 돋고
열매를 맺을 준비를 하는 모습을 보며,
꽃이 아름다운건 그 가녀림 속에
생명이 있기 때문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땅 가까이에 핀 제비꽃이나 커다란 나무 꼭대기에 핀 벗꽃이나
제 빛깔이 너무 아름듯이,
우리 사람들의 삶도 그러하였으면 좋겠습니다.
귀한 삶과 하찮은 삶이 따로 있는 것이 아니라
각자의 빛깔을 내는 삶이 있고, 그것으로
충분히 아름답기를 원합니다.
오늘은 장애인의 날입니다.
저 자신이 늘 이들과 만나면서도
그들 삶의 가치를 제대로 보지 못할 때가 많습니다.
주여, 조금 더디게 가더라도
더불어 갈 수 있는 여유를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주님, 바라옵기는
지금 이 자리에 함께한 저희들 뿐만 아니라
저희 솔샘에 잠시라도 발을 디뎠던 분들 모두 행복하기를 원합니다.
아프고 힘든 일들을 겪지 않을 수는 없겠지만,
그래도 주를 의지하고 하나님의 보살핌을 믿으며
잘 견디어 나가도록 지켜주옵소서.
후에, 나의 모든 삶 속에 하나님이 함께 하셨다라고
감사한 마음으로 고백할 수 있는 믿음의 사람이 되게하여 주소서.
오늘 이시간의 예배를 받아주시고,
특별히 말씀 전하시는 목사님,
성령으로 인도하여 주시고,
말씀듣는 저희들도 들을 귀를 열어두게 하여주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이름첨부작성일조회
     > 솔샘교회 예배 시간 및 모임 안내
     > 교역자 소개
43   솔샘교회 모임 안내 솔바람   2009-07-21  3117
42   교역자 소개 솔바람   2008-09-09  17251
41   기도(4/20) 감꽃   2008-05-03  3390
40   독서토론-과학과 종교 사이에서-진화론과 기독교 길벗   2008-03-22  3942
39   3월 영화와 음악 감상 안내<수정> 길벗   2008-02-28  3573
38   독서토론-과학과종교사이에서_인간의탄생과과학 길벗   2008-02-09  4012
37   인도의 길을 걷고 있는 예수(4, 5장 토론) 감꽃   2007-10-26  3791
36   복음의 길은 무엇인가(9/9 토론) 감꽃   2007-10-26  3588
35   권력을 향한 욕망, 그 배타적 실천(토론정리 8/2... 바위솔   2007-08-27  3634
34       Re..러일전쟁과 1907년 대부흥운동 바위솔   2007-08-27  1892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