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솔샘교회 오신분들을 사랑합니다.






이름: 개그천사(정훈)
2005/10/27(목) 21:40 (MSIE6.0,WindowsNT5.1,SV1) 211.35.180.159 1024x768
개그천사의 웃긴 이야기  
웃겼음   2 (100.0%)  
안웃겼음   0 ( 0.0%)  
                회원권한임  <투표참여: 2명>
옛날 옛날 아주 오랫 옛날, 하늘나라에서 선녀들이 피구를 하고 있었어요.
한 선녀가 공을 잘못 던져 땅으로 내려갔어요.
그런데 개그천사가 그 공을 잡았어요.
선녀는  "공 내놔~!"라고 했더니 개그천사는 "문제 아니면 수수께끼 맞추면 주지. 그것도 10문제."
선녀가 "9문제!"    개그천사는 "싫어" 하며 스물네시간을 지나 선녀가 패!
개그천사가 우선 "수수께끼 한다~ 참새 5마리가 있었어요, 그런데 사냥꾼이 2마리를 죽였어요. 모두 몇마리게요?
(답:2마리  이유:왜냐하면  5마리엿는데 총소리때문에 참새 2마리가 떨어지고 다른 참새는 도망갔으니 2마리.이건 아무도 못 맞혔음.)   선녀가 "2마~아 릿!" 라고 햇더니 개그천사는 턱이 빠졋씁니다.
개그천사는 입을 다물고 다시 최후의 수단을 썻어요.
"오늘 날씨 좋지?"  (날씨 좋음.) 선녀가 "응!"  그 다음  "공기도 상쾌하지?" (공기 상쾌함) 선녀가 "응!"
차도 좋지?  선녀가 " 응!"   그래서 개그천사는 선녀한테 발로 30대 때리고 도망갔답니다~
------------------------------------------우주에서----------------------------------------------------
어느 날, 우주에는  많은 외계인들이 살고 있었어요.
외계인들은 이 광고지를 봤죠!
                                   ┌----------------------------┐
                                    |우주 플로리다 해변에서!!!!!!!!!! |
                                    |사파이어를 경매합니다~          |
                                   └----------------------------┘
그래서 그중에 외계인들은 그곳으로 가서 사파이어를 훔치다가 깨져 주인한테 500대 팔을 맞고 600대 엉덩이 맞고 1000대 머리 맞아 그 외계인은 바보가 됫답니다.
-------------------------------------------------------------------------------------------------------☆★☆★☆★☆★☆★☆★☆★☆★☆★☆★☆★☆★☆★
미리미리미리미리미리미리미리미리미리미리미리웃겨!
☆★☆★☆★☆★☆★☆★☆★☆★☆★☆★☆★☆★☆★


  이름   메일   회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이름첨부작성일조회
111   억울한 문어   2005-12-01  2104
110   세상에서 가장 뜨거운 바다는? 바위솔   11/12-11:12  4
109   개그천사의 웃긴 이야기 개그천사(정훈)   10/27-21:40  22
108   문지기와 개 하하   09/22-14:53  34
107   정훈이와 대희 2편 (대희는 같이 안지었습니당) 김정훈,김대희   09/19-15:17  18
106   정훈이와 대희 1편 정훈,대희   08/28-13:12  49
105   지옥 바위솔   08/19-12:38  47
104   할머니의 죄, 며느리의 죄   08/04-09:33  45
103   버스에서 그리고 이발소에서 생긴 일   06/22-14:41  60
102   할머니의 성경 읽기   05/13-10:10  127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