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솔샘교회 오신분들을 사랑합니다.






이름: 누리
2007/12/24(월) 05:52 (MSIE6.0,WindowsNT5.1,SV1,InfoPath.2) 211.52.255.89 1280x1024
즐거운 성탄 보내세요!  


 

 성탄편지                   詩: 이해인


친구여, 알고 계시지요?
사랑하는 그대에게
제가 드릴 성탄 선물은
오래 전부터
가슴에 별이 되어 박힌 예수님의 사랑
그 사랑 안에 꽃피고 열매 맺은
우정의 기쁨과 평화인 것을.

슬픈 이를 위로하고
미운 이를 용서하며
우리 모두 누군가의 집이 되어
등불을 밝히고 싶은 성탄절
잊었던 이름들을 기억하고
먼데 있는 이들을
가까이 불러들이며 문을 엽니다.

죄가 많아 숨고 싶은
우리의 가난한 부끄러움도
기도로 봉헌하며
하얀 성탄을 맞이해야겠지요?
자연의 파괴로 앓고 있는 지구와
구원을 갈망하는 인류에게
구세주로 오시는 예수님을
우리 다시 그대에게 드립니다

일상의 삶 안에서
새로이 태어나는 주님의 뜻을
우리도 성모님처럼
겸손히 받아 안기로 해요.
그동안 못다 부른 감사의 노래를
함께 부르기로 해요.

친구여, 알고 계시지요?
아기예수의 탄생과 함께
갓 태어난 기쁨과 희망이
제가 그대에게 드리는
아름다운 새해 선물인 것을......

 

  

   


  이름   메일   회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이름첨부작성일조회
292   [노래] 내주의 은혜 강가로.. 윤선희   2007-12-24  2753
291   거룩하신 하나님 윤선희   2007-12-24  1444
290   즐거운 성탄 보내세요! 누리   2007-12-24  1523
289   팀버튼의 크리스마스 악몽 누리   2007-12-24  4657
288   나라를 위한 기도회 누리   2007-12-19  2224
287   차별하지 않으시는 야훼! 누리   2007-12-19  1748
286   법무부출입국직원 교회에 구둣발로 난입, 아수라... 누리   2007-12-19  1918
285   어느덧 3분의 2가 지났습니다. 이형채   2007-12-18  1864
284   우리 아빠 어렸을 때....(상상일기) 김정훈   2007-12-08  1542
283   무지무지 죄송합니다... 윤선희   2007-12-06  1342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