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솔샘교회 오신분들을 사랑합니다.






이름: 이상업
2010/7/26(월) 23:55 (MSIE6.0,WindowsNT5.1,SV1,.NETCLR2.0.50727,.NETCLR3.0.4506.2152,.NETCLR3.5.30729) 180.69.57.55 1280x800
그냥 카스텔리오란 이름을 따라가다가 이렇게 등록하게되었습니다.
하나님의 평화가 이 교회에 함께하길 빕니다.


바위솔: 잘 오셨습니다. 반갑습니다.   -[07/28]-
  이름   메일   회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이름첨부작성일조회
358   성매매 없는 평화의 행진 ‘민들레 순례단’ 길벗   2010-09-19  1851
357   솔샘교우들, 낭도를 가다. 감꽃   2010-08-16  1812
356   .. 이상업   2010-07-26  1203
355   지역아동센터 교사들의 눈물 누리   2010-06-25  1695
354   녹색의 신 김오남   2010-05-29  1266
353   김예슬의 대학거부와 생태여성주의 = 구미정 박... 푸른하늘   2010-05-17  4312
352   임락경 목사님과 함께 하는 건강강좌 푸른하늘   2010-03-29  1658
351   <기사>난, 4대강에 생명의 십자가 세운다 바위솔   2010-03-08  1511
350   <기사> "육식 줄이면 몸도 지구도 건강해져요" 바위솔   2010-03-03  1483
349   [펌] 쌀지급 국가, 왜 진흙을 먹게 됐나 바위솔   2010-01-24  1718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